•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20kg 감량 소식을 전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홍선영과 홍진영 자매는 설운도 부자를 만났다.

설운도 아들 루민은 홍선영을 보더니 "살 많이 빠지셨다"라고 놀랐다. 이에 홍자매 엄마는 "선영이가 20kg을 뺐다"고 말했고, 엄마들은 "예뻐졌다. 살이 많이 빠졌다"라고 칭찬했다.

홍선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살 쪼금 빠진 사진 보고 자꾸 포샵이라고 하시는데 쌩얼에 마스크도 벗었구요. 어플 안 쓰고 폰카로 찍은 거에요"라며 다이어트 인증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홍선영 홍진영 자매는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중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9 00:14:00 수정시간 : 2019/08/19 00:14:0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