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미우새’ 장진 감독 "만나는 사람 없지?" 질문에 임원희 "없어 보여요?" 너털 웃음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8.18 22:12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영상 캡처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장진 감독이 임원희와 입담을 뽐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임원희는 장진 감독과 만났다. 장진 감독은 "요즘 만나는 사람 없지?"라고 물었고, 임원희는 즉각 "네"라고 대답했다.

잠깐 고민하던 장진 감독은 "'만나는 사람 있어?'라고 물어봐야 되는 거였네"라고 후회했고, 임원희는 너털 웃음을 지으며 "없어보여요?"라고 되물었다.

장진 감독은 "신하균은 왜 장가 안가?"라며 말을 돌리듯 되물었다. 임원희는 "걔는 더 걸릴 것 같은데"라고 대답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8 22:12:29 수정시간 : 2019/08/18 22:12:2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