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집사부일체' 허재가 노 리스트(NO LIST)를 공개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새로운 사부로 허재가 등장했다.

방송에서 허재는 인생에서 하지 말아야 할 것을 거울 삼아 'NO LIST'를 선정했다. 허재는 하지 말아야 할 것 첫 번째가 "욱하지 말자"며 "인생의 3분의 2는 욱 때문에 망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욱하면 인생에서 손해만 남는다"고 덧붙였다.

양세형은 선수들에게도 욱하는지 물었고, 허재는 "내 별명이 레이저였다"면서 "경기 중에 잘못한 선수가 있으면 계속 본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8 21:38:35 수정시간 : 2019/08/18 21:38:3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