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유준상 "11살 나이차 홍은희…장모님 앞에서 다리찢기 해 결혼 허락"…유인나 "감동"(‘같이 펀딩’)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8.18 19:05
  • 사진=MBC ‘같이 펀딩’ 영상 캡처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같이 펀딩’ 유준상이 홍은희와 결혼 당시 장모님 허락을 받기 위해 노력했던 일을 고백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같이 펀딩’에서는 노홍철, 유준상, 유인나, 유희열, 장도연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준상은 아내 홍은희를 언급하면서 11살 나이차에 장모님 분위기가 좋지 않자 "장모님, 피아노를 쳐드리겠습니다"라며 '아드린느를 위한 발라드'를 연주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유희열은 "내막을 알고 있다. 장모님이 성에 안차시자 장모님 앞에서 다리찢기를 선보였다"고 폭로했다.

이에 유준상은 "턴 두 바퀴 돈 후 바로 스트레칭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유인나는 "그럼 저는 마음을 뺏길 것 같다. 너무 용기 있는 (행동이다)"며 감탄했다.

MBC ‘같이 펀딩’은 시청자들의 참여로 완성되는 국내 최초 펀딩 예능이다.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8 19:05:58 수정시간 : 2019/08/19 00:31:1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