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루나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 루나가 복근이 보이는 셀카를 공개했다.

18일 루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룬파벳 수영복 특집 기대하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루나는 쇼파에 엎드려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루나는 검은색 크롭티와 빨간색 바지를 입고 운동으로 다져진 완벽 몸매를 과시했다. 특히 구릿빛 피부와 선명하게 드러난 11자 복근이 시선을 끈다.

한편, 루나는 현재 뮤지컬 ‘맘마미아’에 출연 중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8 18:41:41 수정시간 : 2019/08/18 18:41:4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