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JTBC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배우 최수종의 나이가 눈길을 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는 연예인 축구팀 일레븐FC와 어쩌다FC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최수종은 "이만기가 나보다 한 살 동생"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양준혁은 이만기에게 "누가 봐도 형이 형 같다"라며 최수종의 동안 외모에 감탄했다.

이어 최수종은 이만기에게 "잠깐만, 만기야 팔짱 풀어라"라며 형답게 일침을 날려 웃음을 줬다.

한편, 최수종은 1962년생으로 올해 나이 58세이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7 19:04:41 수정시간 : 2019/08/17 19:04:42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