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간극장 아빠하고 나하고'가 방송됐다. 사진=KBS 캡처
'인간극장' 아빠하고 나하고 편이 방송됐다.

16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인간극장-아빠하고 나하고' 편에서는 싱글대디 강위 씨와 딸 빛나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강위 씨는 "(빛나는) 제 모든 것이다. 어떤 존재라기보다는 제가 하는 모든 일에 동기가 되는 존재"라며 "제가 대놓고 예뻐해 주고 놀아 주지도 못하고 다정다감하게 말을 잘 안 하는 편이긴 한데 빛나가 없으면 지금처럼 이렇게 열심히 못 살 것 같다"고 말했다.

강위 씨는 빛나에게 "아빠 장사 잘 되면 워터파크도 가고 제주도도 가고 맛있는 것도 먹으러 가자. 아프지 말고 사고만 치지 말아라. 그게 아빠 도와주는 것"이라며 애정을 표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6 08:46:05 수정시간 : 2019/08/16 08:46:0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