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백종원♥소유진 부부가 귀여운 두 딸의 일상을 공개했다.

소유진은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둘이 자꾸 같은 옷 입혀달라는 요즘. 빠라밤유치원 공연보더니 서현이는 내일부터 저 유치원에 다니겠다고 한다”이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현, 세은 양은 분홍색 주름 치마에 녹색 상의를 입고 있다. 옷은 같지만 헤어스타일은 다른 모습이 귀여움을 자아낸다.

한편, 백종원 소유진 부부는 지난 2013년 결혼,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5 08:25:41 수정시간 : 2019/08/15 08:25:41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