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채널A '나는 몸신이다'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나는 몸신이다' 키토제닉 식단이 눈길을 끈다.

13일 방송된 채널A '나는 몸신이다'에서는 키토제닉 식단이 소개됐다. 이날 몸신으로 등장한 송상희 씨는 "키토제닉 식이요법으로 체중 20kg을 감량하고 건강한 몸을 되찾았다"고 밝혔다.

키토제닉 식이요법은 메간 폭스, 기네스 팰트로, 할리 베리 등 할리우드 스타들도 주목하는 식이요법으로, 식단을 지방 70%, 단백질 25%, 탄수화물 5%로 구성해 탄수화물 대신 지방을 에너지를 사용하는 것이다.

단, 키토제닉 식이요법과 동시에 탄수화물을 5% 이상 먹게 되면 탄수화물이 먼저 에너지로 쓰이며 그만큼의 지방이 에너지로 사용되지 못해 체지방이 늘어날 수 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3 22:46:04 수정시간 : 2019/08/13 22:46:04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