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파 열매가 관심을 받고있다.

비파나무 열매는 중국이 원산지다. 미국과 유럽에서는 일본 모과, 그냥 모과라고 불리기도 한다.

열매는 타원형이며 품종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잘 익은 살구나 망고를 연상시키는 아름다운 색깔을 뽐낸다. 중국에서는 거의 1,000년 동안 재배해 왔으며, 일본에서도 수세기 동안 사랑을 받아왔다.

또 다른 지역―예를 들면 터키, 아메리카 대륙, 오스트레일리아―에서도 재배하기는 하지만, 쉽게 찾아보기는 어렵다.비파나무 열매는 익고 나면 검은 반점이 쉽게 생기기 때문에 운송이 어렵다.

한편, 비파는 최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 담금주를 만드는 박나래의 모습을 통해 주목 받았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3 20:17:15 수정시간 : 2019/07/13 20:17:1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