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화 '마녀'가 화제다. 사진=고민시 인스타그램
영화 '마녀' 김다미와 고민시가 남다른 미모를 뽐냈다.

고민시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떤분들께서 저희를 자명커플(#자윤 + #명희) 이라구. 저희 워맨스 보러오세요 뾰로롱"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마녀'에서 각각 자윤, 명희 역으로 호흡을 맞춘 배우 김다미와 고민시의 모습이 담겼다. 교복을 완벽하게 소화한 두 사람의 귀여운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영화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 영화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4 22:43:29 수정시간 : 2019/06/14 22:43:2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