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해투4' 승희가 방탄소년단(BTS) 지민·뷔와 고등학교 동창이라고 밝혔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자세히 보아야 엄친아다' 특집으로 꾸며져 김수용, 윤정수, 오상진, 규현, 딘딘, 오 마이걸 승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승희는 "방탄소년단 뷔, 지민과 고등학교 동창"이라며 "지민이는 같은 반이었고, 뷔는 다른 반이었다. 뷔를 먼저 알았는데 지민이가 나중에 전학을 와서 '지민이 잘 부탁해달라'해서 친구가 됐다"고 말했다.

승희는 "고등학교 시절 지민이는 연습밖에 모르던 애였다. 새벽까지 연습을 해서 학교에 오면 반 좀비처럼 녹초가 돼서 온 친구였다. 뷔는 지하철 스크린도어를 거울 삼아 춤 연습하던 게 기억이 난다"고 회상했다.

이어 "지금도 친구로 잘 지내고 있다. '힘든 거 있으면 썩히지 말고 얘기를 하라'고 말해주는 친구들"이라고 밝혀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4 09:29:43 수정시간 : 2019/06/14 09:29:4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