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안혜경 인스타그램
안혜경이 파격 헤어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3일 안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앞머리를 자른 사진을 게재하며 "처키뱅. 처피뱅. 이 머리 하니까 선희 보고싶다"는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안혜경은 이마를 반 정도 가리는 짧은 앞머리를 한 모습이다. 한층 어려보이는 안혜경의 미모가 돋보인다.

한편 지난 2001년 MBC 공채 기상캐스터로 데뷔한 안혜경은 현재 드라마, 예능 등에 출연하며 방송인으로 활약 중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3 18:58:12 수정시간 : 2019/06/13 18:58:12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