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지원이 걸그룹 안부러운 군통령 이유
  • 기자이슈팀기자 승인시간승인 2019.03.17 18:47
트로트 가수 지원이의 자기관리가 눈길을 끈다.

지원이는 2014년 '삐빠빠룰라' 앨범으로 데뷔했다. 이후 '행복한 세상', '여보여보', '쿵짜라', '이제서야' 등의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다.

지원이는 걸그룹 못지 않은 군통령으로 인기다.

지원이는 1981년생으로 40대를 앞두고 있지만 뛰어난 비주얼과 몸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지원이는 TV조선 '미스트롯'에 출연했다.

기자소개 이슈팀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7 18:47:01 수정시간 : 2019/03/18 14:13:20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