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민석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네티즌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난 14일 방송된 '어쩌다 어른'에서 설민석은 김구 선생의 '마지막 소원'이라는 강의를 하던 도중 눈물을 훔치기도 해 시청자들을 울컥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설민석쌤 강의들으면 진정한 대한민국인이 되는 기분", "설민석 선생님 민주화 강의 듣다가 울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설민석을 울컥하게 만든 김구의 '마지막 소원'은 '우리나라로 말미암은 세계 평화'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6 10:19:21 수정시간 : 2019/03/16 10:19:21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