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왕대륙 이어 가진동 버닝썬 목격담+초호화 생파
  • 기자이슈팀기자 승인시간승인 2019.03.15 18:07
왕대륙이 승리 관련 루머에 선을 그은 가운데 가진동 역시 승리 생일파티에 참석한 바 있어 눈길을 끈다.

최근 중화권 매체들이 승리의 성접대 알선 등 혐의를 보도하자 승리와 친분이 있는 왕대륙도 곤혹을 치르고 있다.

왕대륙 소속사는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왕대륙과 관련한 악성 유언비어와 루머들은 사실이 아니다. 승리와는 평범한 친구사이"라고 부인했다.

또한 허위 사실 및 유포, 배포를 하지말아달라면서 권익보호를 위해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이에 중화권 스타 가진동도 도마 위에 올랐다. 지난 1월 중국 웨이보에서 서울 버닝썬을 방문한 짧은 영상이 공개됐다.

가진동 목격담은 중국어권 다수 매체를 통해 보도 되기도했다.

한편 가진동은 대마 흡연으로 구류 14일 형을 받은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18:07:06 수정시간 : 2019/03/15 18:07:0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