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지민이 남주혁과 띠동갑으로 역대급 동안임을 입증했다.

한지민은 1982년생으로 올해 나이 38세다. 남주혁은 1994년 생으로 두 사람은 12살 나이차를 보이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 한지민은 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완벽한 동안 미모로 남주혁과 호흡을 맞추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눈이부시게'는 지난 11일 첫 방송됐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2 22:21:58 수정시간 : 2019/02/12 22:21:5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