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은 아나운서가 귀여운 면모를 뽐냈다.

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그는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녹음실에서 귀여운 브라운 컬러의 코트와 모자를 쓴 채 환한 미소를 짓고 있으며 의외의 아담한 키와 귀여운 면모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주시은 아나운서는 '김영철의 파워FM'에 고정 출연 중이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2 09:18:12 수정시간 : 2019/02/12 09:18:12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