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말컹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Deixe pra tras o que nao te leva pra frente"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상의 탈의를 하고 탄탄한 근육질 몸매를 뽐내며 서있는 그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말컹은 경남 FC에 소속되어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1 17:56:51 수정시간 : 2019/02/11 17:56:5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