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영화 '도어락' 스틸
영화 ‘도어락’이 박스오피스 3위라는 저조한 성적을 거뒀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8일 ‘도어락’은 23만 3785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3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62만 9098명.

‘도어락’은 열려있는 도어락, 낯선 사람의 침입 흔적, 혼자 사는 ‘경민’의 원룸에 살인사건이 일어나면서 시작되는 공포를 그린 스릴러 작품.

배우 공효진, 김성오, 김예원이 출연한 '도어락'은 1인 가구가 증가하는 사회를 겨냥해 제작된 현실 밀착 공포 스릴러물로 관객들의 눈길을 모으고 있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1위는 '국가부도의 날'이 위치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9 07:27:29 수정시간 : 2018/12/09 07:57:0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