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엄기준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어릴 때부터 잘생겼던 배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금보다 어린 시절 풋풋하고 남다른 비주얼을 뽐내는 그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엄기준은 지난 1995년 연극 '리챠드 3세'로 데뷔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18:09:11 수정시간 : 2018/12/08 18:09:1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