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회사 YG야”라는 고백법을 공개한 제니가 블랙핑크로 데뷔 전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제니, 데뷔 전 지드래곤과 함께”라는 글과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제니는 YG 대선배 지드래곤과 환한 미소를 지어 카메라를 응시 중이다. 특히 지드래곤과 제니의 장난기 넘치는 밝은 표정이 인상적이다.

YG 연습생 시절부터 유명세를 탄 제니는 오랜 준비 끝에 블랙핑크로 데뷔했다.

한편 제니는 7일 방송되는 SBS ‘미추리’에서 도발적인 고백법을 공개한다.

‘나랑 사귈래?’라는 질문과 의미가 같은 말을 답하는 기상 미션에서 제니는 “내 회사 YG야”라는 엉뚱 발랄한 답변으로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7 17:40:37 수정시간 : 2018/12/07 17:41:3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