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TWICE)가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 유닛 티저에서 아름다운 비주얼로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트와이스는 오는 12일 새 앨범 'The year of "YES"'의 타이틀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을 발표하며 2018년의 마무리를 맺을 예정이다.

아울러 JYP는 오늘(7일) JYP 및 트와이스의 각종 SNS 채널에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의 분위기를 짐작케 하는 유니 티저 이미지 4종을 추가 공개했다.

한 편의 동화 같은 신비한 분위기를 풍기는 이번 유닛 티저는 트와이스는 나연, 지효, 미나, 채영, 쯔위와 정연, 모모, 사나, 다현으로 나뉘어 제작됐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유닛 티저를 통해 가요계 대세 그룹의 면모를 엿볼 수 있는 화려한 비주얼을 내비쳐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올해 제일 잘한 일'은 트와이스의 새로운 도전이 돋보이는 신곡. Alternative R&B 장르와 트와이스 특유의 팝 사운드와 만나 강한 그루브를 자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가사에는 '12월이 되어 한 해를 돌아보며 떠올려보니 가장 소중한 기억은 사랑하는 사람을 만난 것'이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오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7 17:38:54 수정시간 : 2018/12/07 17:38:5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