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성난황소'가 사전 모니터 시사회에서 만족도가 무려 4.3(5점 만점 기준)의 점수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성난황소'는 한번 성나면 무섭게 돌변하는 동철(마동석)이 아내 지수를 구하기 위해 무한 돌진하는 통쾌한 액션 영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쾌감 액션 영화 '성난황소'가 사전 모니터 시사회에서 1020세대로부터 만족도 4.3점을 기록했다.

사전 모니터 시사회에서 '성난황소'를 미리 접한 일반 관객들은 “액션, 코믹 요소들이 잘 버무려져 있다. 완전 재밌다!” 등 압도적인 호평을 쏟아냈다.

이와 더불어 지난 8일 진행된 '성난황소' 언론시사회 이후 대한민국 유수 매체들의 호평까지 쏟아지며 단연 올가을을 장식할 제대로 된 액션 영화가 탄생할 것을 입증하고 있다.

이처럼 '성난황소'가 언론의 뜨거운 호평 및 사전 모니터 시사회에서 높은 점수를 얻을 수 있었던 데에는 무엇보다 마동석표 핵주먹 액션이 그 중심에 있다.

이와 함께 송지효, 김성오, 김민재, 박지환 등 매력이 가득한 캐릭터들이 선보이는 활력 넘치는 케미스트리 역시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은 점차 고조될 전망이다.

한편 '성난 황소'는 오는 22일 개봉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9 16:43:32 수정시간 : 2018/11/09 16:43:32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