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룸’에서 열연 중인 김희선이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미모로 눈길을 끌고 있다.

김희선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과거 활동 당시 김희선의 모습이 담겨있다. 초롱초롱한 눈망울에 밝은 미소가 돋보인다.

최근 올린 사진들 또한 김희선은 변함없는 미모를 드러내고 있다.

김희선은 1993년 CF ‘꽃게랑’으로 데뷔한 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면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김희선은 최근 tvN 드라마 ‘나인룸’에서 을지해이 역으로 출연 중이다.

한편 ‘나인룸’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9 15:38:06 수정시간 : 2018/11/09 15:38:06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