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아나운서가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감사합니다 진심으로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수민이를 멋진 아나운서로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메세지가 적힌 쪽지가 담겨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수민 아나운서는 22세 나이로 SBS 신입 아나운서 공채에 최연소로 합격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27 10:42:33 수정시간 : 2018/09/27 10:42:33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