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 일본 첫 정규앨범 'BDZ'가 '요지부동' 1위를 지키고 있다.

지난 12일 공개된 트와이스의 일본 정규 1집 'BDZ'는 14일 기준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서 1만 2453포인트로 정상을 차지했다.

발매 당일 8만 9721포인트로 1위에 오른 뒤 4일째 정상을 유지하고 있고 합산 15만 5989포인트로 독보적인 인기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앨범 당일 8만 9721포인트 기록은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랭킹이 발표되기 시작한 2008년부터 현재까지 일본에 진출한 K팝 걸그룹 중 최고 기록. 지난해 6월 일본 데뷔 후 각종 신기록을 작성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위상을 뽐내고 있는 트와이스는 이를 통해 또다시 '신기록 제조기' 다운 면모를 뽐냈다.

한편, 앨범 'BDZ'는 오리콘 차트는 물론 일본,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등 해외 7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차트 1위에도 올랐다. 또 선공개한 'BDZ'를 비롯한 수록곡들은 일본 라인뮤직 톱100차트서 1위부터 11위까지 줄세우기를 하는 위용을 과시하기도 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0:02:28 수정시간 : 2018/09/16 10:02:28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