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내 아이디는 강남미인’방송 화면 캡처
류기산이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에서 낙동강 오리알 신세가 됐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14회에서 태영(류기산)은 수아(조우리)의 급변한 태도에 당황스러움을 숨기지 못했다.

수아의 꼬임에 넘어간 태영이 태희(이예림)와의 이별까지 감수하며 수아에게 마음을 표현했다가 보기 좋게 거절 당한 것.

심지어 수아는 예상치 못한 반응에 혼란스러워하는 태영을 향해 “설마, 제가 선배님 좋아한다고 생각하셨어요?”라고 묻는 뻔뻔함을 보여, 시청자들마저 충격에 빠뜨렸다.

태희는 태영과의 이별에 수아가 관여되어 있음을 확신하고, 은(박유나) 역시 수아가 의도적으로 태영에게 접근했을 거라는 의심을 계속하고 있어 멀지 않아 수아의 악행이 밝혀지고 태영이 면죄부를 받아 ‘태태커플’ 러브라인 재점화를 기대케 한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9 08:07:05 수정시간 : 2018/09/09 08:07:0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