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820회당첨번호가 화제를 모으면서 당첨후기까지 덩달아 주목받고 있다.

26억원에 당첨된 오순례(가명)씨는 최근 로또 커뮤니티 로또리치에 1등 당첨금 통장 인증사진을 공개하며 소감을 전했다.

로또819회당첨자 오 씨는 월요일 아침이 되자마자 서울에 위치한 농협중앙회를 방문해 26억원의 당첨금을 찾았다고 밝혔다.

오 씨는 후기에서 자신을 60대 노 부부라고 소개했다.

로또 1등에 당첨됐다는 오 씨는 “이제 노후 걱정을 끝냈다”며 “남편이나 저나 사치부리는 성격은 아니라 남은 인생에 충분한 금액일 것 같다. 이제는 함께 여행을 다니고 싶다”고 밝혔다.

오 씨는 등산을 좋아한다고 밝혔는데 “조만간 중국의 유명 산들을 다 돌아보면서 공부를 하고 싶다”는 그는 “이제 마음 편히 살 생각이다. 남은 생을 어떻게 살지 고민해 보겠다”고 말했다.

세금을 떼고 17억원 가까이 받았다는 오 씨는 “빚이 3억 가량 있었는데 모두 갚았다”며 “14억원정도 남아서 보험 1억하고 예금10억, 예금 3억으로 분할해놨다. 평생 돈 걱정 없이 살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뻐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여력이 안돼서 못했던 후원도 다시 시작하겠다”며 봉사하는 삶을 살겠다는 말을 남겼다.

한편 로또820회당첨번호는 ‘10, 21, 22, 30, 35, 42’이며 보너스 번호는 ‘6’이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9 06:06:41 수정시간 : 2018/08/19 06:06:41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