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유명 해산물 뷔페 '토다이'에서 음식 재사용이 확인돼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해산물 뷔페 '토다이'가 음식이 남으면 재활용을 해서 손님한테 다시 내놓는다는 사실을 보도했다.

더욱 충격을 안기는 사실은 한 개인의 의견이 아닌 음식 재사용 예시가 단체 채팅방에도 올라온다는 것.

채팅방에는 "튀김롤 재료로 중식 오징어탕수 칠리새우, 양식 장어커틀렛 치킨텐더 사용하세요 차장님 지시사항입니다"라고 올라오는가 하면 "내일 케이터링 식재 돌아온거부터 써주시고 사시미 셋팅시 뭉치로 셋팅해서 소모해주세요" 등의 내용이 담겨있었다.

'토다이'의 한 조리사는 "출장 뷔페에서 사시미(회) 거기서 쓰고 남은 걸 가져와서. 이것도 쓰라고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토다이' 대표이사는 "이 스시가 셰프들이 봤을 때 단백질도 많고, 좋은 음식인데 이걸 버리냐. 롤에다가 제공을 했다고 한다. (재사용한 롤에는) 많은 생선들이 종류가 여러 가지가 들어가 있다. 생선이 많이 들어가면 맛있다"며 위생 면에서는 아무 문제가 없다고 주장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3 06:38:10 수정시간 : 2018/08/13 06:38:10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