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미스터 션샤인, 선샤인 뜻에 대한 아름다운 장면...'역대급 대사'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8.11 21:46
  • (사진=방송캡처)
미스터 선샤인의 제목에 대한 이야기가 10화에 나왔다.

애신이 유진 초이와 신분 차이로 마음을 접은 이후 아픈 마음으로 멍하니 지내며 목화 학당에서 언어를 공부하는 장면에서다.

애신은 유진 초이를 그리워하며 생각에 잠긴다.

애신은 여인은 미스, 사내는 미스터 , 달빛은 문 라이트, 기적은 미라클 윤남종이 s에 대해 공부해보자고 했다.

애신은 s에는 새드엔딩이 있지 슬픈 끝맺음 말이다라고 하자 애기씨께서 처음부터 알고 있는 말이라고 하셨죠? 라고 말한다.

여기서 애신이 '그랬지. 이방의 사내... 이리 될 줄 처음부터 알고 있었지...'라며 혼잣말을 한다.

애신이 이방인이 영어로 무엇이냐고 묻자 윤남종은 오 신기합니다. 이방인도 s에 있습니다. 스트레인져라고 답한다.

애신이 s에는 온통 슬픈 단어뿐이구나라고 하자 윤남종은 아닙니다. s에는 스노우도 있습니다. 눈이요.

션샤인도 있고 스타도 있습니다. 햇살과 별입니다.

애기씨는 이 중에서 어떤 단어가 제일 좋으십니까?라고 말하자 애신은 글쎄라고 이야기하며 종이에 쓴 영단어가 화면에 주마등같이 지나간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1 21:46:55 수정시간 : 2018/08/11 21:46:5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