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S2 '해피투게더 3' 방송화면 캡처
방송기자 겸 통역사 안현모의 어린 시절 사진이 눈길을 끈다.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3’에서는 지난 6일 안현모의 어린 시절 사진이 공개돼 세간의 관심이 집중됐다.

특히 사진 속에서는 안현모가 앳된 모습을 하고 있어 화제가 됐다.

이와 함께 하얀색 드레스를 입고 있는 그의 사진은 ‘현실판 엘사’같은 모습을 보여줘 시선이 모아졌다.

박경림 또한 그의 어린 시절 사진을 보고 “이국적이게 생겼다”라고 감탄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06 00:10:37 수정시간 : 2018/07/06 00: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