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탑’을 비롯한 웹툰 작가들의 수입이 관심을 모은다.

웹툰 작가들의 수입을 보면 원고료 외 광고 수익이 평균 255만원 정도라고 한다.

이는 인기 웹툰작가의 수입이 아니라 NHN이 프로핏 쉐어(PPS PAGE PROFIT SHARE)를 한 달간 도입해 등록된 작가 108명을 대상으로 한 결과다.

인기 웹툰 작가인 박태준 역시 tvN ‘택시’에 출연해 수입을 언급한 바 있다. 그는 “웹툰 조회 수가 많이 나오면 광고가 영향을 받아 수익을 나누게 된다”며 “조회 수가 많으면 수익이 들어온다”고 밝혔다.

이어 “한 달에 월급이랑 별개로 추가로 지급 금액이 1000만 원 정도”라고 덧붙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신의탑’은 밤과 동료들이 각자의 목적을 위해 탑을 올라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으며 매주 월요일 연재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8 07:38:27 수정시간 : 2018/06/18 07:38:27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