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tvN
다이나믹듀오 개코가 아내 김수미와의 러브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끈다.

개코는 지난 7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아내 김수미를 얻기 위해 했던 노력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개코는 "혼자 사는 아내를 위해 소소한 것 부터 챙기고, 주변 사람들에게 저에 대해서 좋은 이야기를 해달라고 부탁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자가) 누가 봐도 저랑 제일 친한 친구인걸 아니까 친구가얘기하는 칭찬이 믿음이 갔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에 MC 한혜진이 "아내와 결혼을 결심한 계기가 궁금하다"고 질문했고 개코는 "애가 먼저 생겼죠"라고 답해 출연진들을 당황케 만들었다.

그는 "아이가 생긴 것에 확신이 생긴 것은 사실이지만 저란 사람을 이해해주는 모습이 좋았다"면서 "뜨거운 시간을 지났는데도 함께 있으면 즐겁고 대화가 잘 통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개코와 김수미는 5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5 11:01:46 수정시간 : 2018/06/15 11:12:2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