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UPI코리아)
영화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이 무서운 흥행력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관객들을 사로잡은 흥행 포인트가 공개됐다.

먼저 '쥬라기' 시리즈는 지난 1993년 '쥬라기 공원'부터 2018년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까지 25년 동안 전세계인의 사랑을 받은 장수 시리즈다. '쥬라기 공원'이 첫 선을 보였을 때 상상 속에서만 존재했던 공룡이 스크린 위를 누비는 생생한 비주얼은 아직까지 회자가 되고 있다.

이어 2015년 '쥬라기 월드'는 전세계 역대 흥행 5위에 오른 것은 물론, 메르스 사태에도 불구하고 국내에서 554만 관객을 동원하며 시리즈의 위엄을 보여준 바 있다. 이렇게 전작들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에도 뜨거운 관심이 이어졌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이후 여느 때 보다 빠르게 찾아온 더위에 시원한 재미를 선사할 블록버스터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던 때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압도적 스펙터클과 스릴 넘치는 스토리는 관객들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수 있었던 비결.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은 심장을 요동치게 하는 화산 폭발 시퀀스부터 존재해선 안될 생명체 ‘인도미누스 랩터’와의 간담을 서늘하게 하는 추격전까지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하며 올여름을 여는 지상 최대의 블록버스터로써 관객들의 관심을 모았다.

이 같은 관심은 특별관 포맷으로도 이어져 역대 최고 4DX 오프닝 기록을 경신했을 뿐만 아니라 역대급 IMAX 흥행 기록을 거두며 올 여름 최고의 엔터테이닝 영화로 꼽히고 있다.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폭발적 흥행 원동력은 전세대의 고른 지지가 바탕에 있었다. 일반적으로 극장에서 관객들의 인적 자료는 공개하지 않으나, CGV 예매분포를 살펴보면 20대부터 40대까지 고른 선택을 받았음을 알 수 있다.

뿐만 아니라 10대 예매 비중도 종전 블록버스터 중 역대급 기록에 해당된다. 특히, 자녀를 둔 부모들이 모이는 카페나 사이트에서 가족과 함께 영화를 보았다는 후기가 이어지며 가족 단위 관객의 전폭적인 지지 역시 흥행에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를 바탕으로 지방 선거 연휴까지 완벽하게 장악했으며, 이른 더위가 맞물려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은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시원한 여름 블록버스터를 즐기기 위한 관객들이 발걸음이 이어질 예정이다.

‘공룡’은 오랜 시간 동안 국적과 세대를 불문하고 사랑 받아온 키워드다. 1993년 '쥬라기 공원'을 시작으로 25년간 영화 '쥬라기' 시리즈가 전세계인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것 뿐만 아니라 ‘공룡 메카드’ 등 공룡 관련 완구 상품과 애니메이션 작품이 끊임 없이 출시되고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 이에 대한 반증.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은 쥬라기 월드의 최강자 티렉스, 인간과 교감하는 벨로시랩터 블루, 압도적 스케일의 모사사우르스, 강렬한 신스틸러 스티키몰로크 등 다채로운 공룡들이 총출동한 환상적인 공룡의 세상을 소환, 전세계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를 이끌어내며 폭발적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은 폐쇄된 ‘쥬라기 월드’에 남겨진 공룡들이 화산 폭발로 인해 멸종 위기에 처하고, 존재해선 안될 진화 그 이상의 위협적 공룡들까지 세상 밖으로 출몰하는 대위기를 그린 지상 최대의 블록버스터다. 절찬 상영 중.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4 15:07:00 수정시간 : 2018/06/14 15:07:00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