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의 패치에 대한 유저들의 반응이 눈길을 끈다.

6일 진행되는 롤 점검은 오전 6시부터 오후 1시까지 약 13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패치 노트 내용은 아직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점검 동안에는 게임 접속 외에도 모바일 상점, 홈페이지를 이용할 수 없다. 서버 안정화를 위한 점검으로 별도로 적용되는 시스템들은 롤 공식 홈페이지에 패치 노트를 통해 따로 안내될 것으로 보인다.

점검 사실에 유저들은 "그래도 새벽에 해주니 감사", "오늘 쉬는 날인데 일어나면 뭐하고 있냐", "좀 앞당겨서 오픈했으면 좋겠다", "그냥 평일이면 괜찮은데 오늘 빨간날...", "간만에 좀 달려보려 했더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06 05:46:48 수정시간 : 2018/06/06 05:4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