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김수로가 정윤희를 대한민국 3대 미녀로 꼽아 눈길을 끈다.

최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김수로는 함께 출연한 김성령에 대해 "30년 세월을 역행하는 미모다"라고 극찬했다.

이어 김수로는 김성령에 대해 "누나처럼 예쁜 사람이 없다. 대한민국 3대 미녀 중 한 명"이라고 공감을 표현했다.

또한 "대한민국 3대 미녀 첫 번째는 정윤희, 두 번째는 김성령, 세 번째는 손예진이다"라면서 "요즘 트렌드를 따라가줘야 한다"라고 덧붙여 시선을 모았다.

한편 정윤희는 1975년 영화 ‘욕망’을 통해 데뷔했으며 1970년대 장미희, 유지인과 함께 '충무로 트로이카'로 불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16:14:41 수정시간 : 2018/05/18 16:14:4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