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송 캡처)
‘범죄의 여왕’ 박지영의 남다른 과거가 눈길을 끌고 있다.

박지영은 과거 자신의 동생 박혜진 아나운서와 함께 tvN ‘택시’에 출연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박혜진은 언니 박지영에 대해 “전주의 전설 이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그는 이어 “연예인 활동을 할 때보다 중 고등학교 때 인기가 더 많았다. 그야말로 걸크러쉬였다. 여중여고를 다녔는데 보이시한 면이 있어서 인기가 엄청났다”라며 “여자 후배들 뿐만 아니라 남자들도 좋아했다. 담벼락 밑에 꽃다발이 수두룩했다”라고 박지영의 남다른 학창 시절을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박지영이 출연한 영화 ‘범죄의 여왕’은 지난 2016년 8월 25일 개봉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18:28:40 수정시간 : 2018/05/17 18:28:40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