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송 캡처)
배우 박해준의 솔직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JTBC ‘전체관람가’에서 임필성 감독은 단편영화 ‘보금자리’ 남자 주인공으로 박해준을 캐스팅한 바 있다.

이에 임필성 감독은 박해준이 과거 윤상의 ‘이사’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모습을 언급하며 “지금도 너무 잘생겼는데 아주 꽃미남이었다”라고 극찬했다.

또한 그는 “박해준에게 ‘왜 그렇게 데뷔가 늦었느냐’라고 물었더니 ‘연기를 더럽게 못했다’라고 하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17:19:19 수정시간 : 2018/05/17 17:19:1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