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넉살이 과거 방송에서 소지섭을 언급해 눈길을 끈다.

과거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넉살은 "쇼미 출연 당시 소지섭 씨 응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배우 소지섭 형님이 저를 응원한다고 얘기한적이 있다"라며 "그 말을 듣고 제 마음속에 지섭이 형이 됐다"라고 밝혔다.

이에 MC들은 소지섭에게 영상 편지를 남기라고 말했고, 넉살은 "너무 팬입니다. 저희 매형들보다 더 좋아해요. 항상 응원하고 재미있게 잘 보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넉살은 방송, 음악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6 22:38:35 수정시간 : 2018/04/16 22:38:35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