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박상철 '항구의 남자'로 동대구 시민들 열기에 화답했다
  • 기자이슈팀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4.15 12:31
가수 박상철이 대구 시민들의 귀를 즐겁게 만들었다.

MC 송해는 15일 오전 방송한 KBS1 '전국노래자랑' 동대구 편에서 "전국노래자랑이 낳은 가수다. 부르면 언제든지 달려오는 남자"라면서 박상철을 소개했다.

박상철은 '항구의 남자'를 열창했다. 특히 섹소폰을 연주하는 나팔박과의 케미스트리가 '항구의 남자'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항구의 남자’는 바다를 사랑한 남자의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한편 박상철은 '무조건', '자옥아'에 이어 '항구의 남자'로 대박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5 12:31:18 수정시간 : 2018/04/15 12:31:18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