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송 캡처)
르씨엘이 실력파 밴드의 면모를 뽐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신예 밴드 르씨엘의 ‘Sweetune’ 무대가 담겼다.

이날 르씨엘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완벽한 라이브를 뽐내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Sweetune’은 리듬감 넘치는 기타, 베이스 선율과 일렉트로닉 강렬한 멜로디로 시작되는 도입부가 인상적인 곡.

특히 강지욱의 고독하고 담담한 나레이션과 귓가를 사로잡는 리드보컬 문시온의 파워풀 하면서도 호소력 짙은 보컬이 몰입감을 준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5 12:23:48 수정시간 : 2018/04/15 12:23:4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