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SBS
방송인 김흥국이 현아에게 "몇 살 때부터 이렇게 노출이 심했나?"라고 물은 일이 재조명받고 있다.

김흥국은 과거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 현아와 함께 출연한 바 잇다.

당시 현아는 노출을 심하게 즐기는 여고생에게 충고를 했고, 김흥국은 이에 "고민을 쉽게 해결해준다"며 칭찬했다.

이어 현아에게 "근데 몇 살 때부터 이렇게 노출이 심했나?"라고 지적, 폭소를 유발했다.

현아는 "14살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그 때부터 좀 남달랐다"고 답했다. 김흥국은 현아와 손을 잡으며 "그래 고마워 손도 길게 잡아주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5 00:05:05 수정시간 : 2018/03/15 00:05:05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