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방송 캡처)
뮤지컬 배우 최재림이 자신을 둘러싼 열애설에 대한 생각을 밝힌 사연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말도 안 되는 소문 때문에 칼린 감독님과 앞으로 작업을 안 할 것도 아니니 신경 쓰지 않는다”라고 전했다.

이어 “감독님께서도 ‘앞으로 나랑 같이 일하고 붙어다니면 이상한 소문이 돌 수도 있다. 이 쪽(뮤지컬계)이 그렇더라’라고 말씀하신 적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또한 그는 “칼린 감독님은 나에게 인생의 스승이자 멘토이자 조력자다”라고 강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4 11:31:06 수정시간 : 2018/03/14 11:57:14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