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송 캡처)
‘모유비누’ 발언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이시영의 깜짝 고백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시영은 지난 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아기를 낳으면 절대 남편이 안 봤으면 좋겠다”라고 털어놔 눈길을 끈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아기가 너무 울어 잠깐 남편한테 맡긴 적이 있다”라며 “그런데 자기 젖을 먹이고 있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너무 울어 잠깐 물렸다고 하더라”라며 “이후 제가 아이를 안 맡긴다”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이시영은 이날 자신의 집에 방문한 승리에게 “모유 비누를 선물 하겠다”라고 폭탄 발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1 05:21:04 수정시간 : 2018/03/11 05: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