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VDL
‘싱글라이더’ 안소희의 인터뷰가 시선을 집중시킨다.

안소희는 영화 ‘싱글라이더’와 관련해 한 매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때 그는 "나중에 많은 작품을 한 배우가 돼서도 저에게 만점은 못줄 것 같다"라고 전해 시선이 모아졌다.

더불어 그는 “항상 아쉽고 부족한게 많다”라며 “잘했다고 제가 매기기엔 부끄러운 것 같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안소희는 2004년 단편영화 '배음구조에 의한 공감각'으로 데뷔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6 00:08:03 수정시간 : 2018/02/16 00:08:0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