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리턴' 캡쳐
‘리턴’이 새로운 출발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리턴’은 지난 14일 방송분에서는 주연 여배우의 교체를 감행하며 다시금 재정비를 거친 모습이 보여졌다.

이에 시청자들은 “최근에 다른 드라마에서 보니 가능하더라구요, 어제 리턴 재밌던데,, 원래 빠질 캐릭이었나 봅니다. 내용에 군더더기가 없는 느낌” (@mirewriter) “최자혜님이 사라진건 매우 눈물나지만 오늘 머리자르면서 박배우님으로 바뀌는건 좀 감탄이었다... 리턴 재밌는걸 어떡해...작가님 최고....흑... 진짜 스토리 전개 짱이야ㅠㅠ 진욱씨 연기도 넘 좋았어ㅠㅠㅠ” (@Slave_of_Dramas)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리턴’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영되며 15일은 결방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5 08:34:28 수정시간 : 2018/02/15 08:34:28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