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김부탱 인스타그램
캐나다 쇼트트랙 선수 킴부탱이 쏟아지는 악플에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그는 지난 13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날 경기에서 최민정 선수는 가까스로 2위로 들어왔지만 심판들은 추월하는 과정에서 아리아나 폰타나에게 임페딩을 했다고 판단, 최민정을 실격시켰다. 하지만 킴부탱 또한 최민정을 밀치며 경기를 마쳐 네티즌들의 분노를 일으켰다.

이에 네티즌들은 킴부탱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달기 시작했고 이에 김부탱은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4 00:09:13 수정시간 : 2018/02/14 00:09:1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