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더 유닛> 마르코의 깜짝 변신에 시청자들이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13일 <더 유닛> 출연자인 마르코는 레게머리를 자르고 '훈남'으로 변신한 모습으로 무대에 올라 큰 호응을 얻었다.

앞서 멘토인 비는 마르코에게 "머리를 짧게 잘라라'고 조언한 바 있다. 훨씬 잘생겨 보일 것 같다는 게 이유였다.

이에 마르코는 조언을 받아들여 머리를 잘랐고,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시청자들은 "마르코가 저렇게 훈남인 줄 처음 알았다", "비의 선구안은 탁월했다", "마르코 정말 잘생겼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3 23:46:53 수정시간 : 2018/01/13 23:48:58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