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정해인 인스타그램)
‘슬기로운 감빵생활(이하 감빵생활)’ 정해인의 과거 일화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정해인은 영화 ‘역모: 반란의 시대’ 촬영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날 정해인은 “영화 촬영중 세 번이나 탈진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김지훈은 “7, 8월에 촬영했는데 감옥 세트가 좁고 환기가 안 돼서 너무 더웠다”라며 당시 열악했던 환경을 설명했다.

이어 “한 번 촬영에 들어가면 땀이 범벅된다. 그런 환경에서 정해인 씨는 8시간 동안 액션 신을 찍었다”라고 덧붙여 충격을 안겼다.

한편 정해인이 출연하는 tvN ‘감빵생활’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히 10분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0:22:21 수정시간 : 2017/12/08 10:22:21
AD

오늘의 핫 이슈

AD